티스토리 뷰

The Expert (Short Comedy Sketch) 동영상.

정말 레알리 암 걸릴 것 같은 비지니스 미팅. 정말 기가 막히고 코가 막혀서 공유함. 양키들도 크게 다르지 않나봐 으앜ㅋㅋㅋ



유튜브 영상은 한글 자막을 지원해요. 자막 켜기를 눌러 보시는 것이 정신건강에 좋습니다. 잉글리쉬 초능력자들은 그냥 보셔도 뭐...




영상을 보면 아마 많은 직장인들이 공감할 것 같습니다. 이러한 불편한 상황을 보며 팬티에 지리는 분도 있을 듯. 내가 그랬거든.

코메디로 과장된 설정 아니냐며 믿지 않는 분들도 있겠지만, 이런 일들이 정말 비일비재하게 벌어진다는 것은…네, 사실입니다.





단언컨대 완벽한 발암 상황. 전문가라 칭하며 전지전능하게 떠 받들지도 않으면서 귀찮고 말도 안 되는 일들을 떠넘기며 전문가 운운하며 망치는 조직도 있는가 하면, 좆도 뭘 알아야 면장이라도 할 텐데, 좆문가 나부랭이가 전문가 행세하는 조직도 있지요. 사실 이런 조직이 더 미래가 없습니다. 좆문가인지 전문가인지 구분조차 못하는 조직이니 어디 나가서 다른 경쟁자와 싸움이나 할 수 있겠습니까.



가끔이 아니라,

매우 자주 상식이 그리울 때가 있습니다.



Written & Directed by Lauris Beinerts
Based on a short story "The Meeting" by Alexey Berezin
Produced by Connor Snedecor & Lauris Beinerts
Director of Photography: Matthew Riley
Sound Recordist: Simon Oldham
Production Designer: Karina Beinerte
1st Assistant Director: James Hanline
Make-up Artist: Emily Russell
Editor: Connor Snedecor
Sound Designer: James Bryant
Colourist: Janis Stals
Animator: Benjamin Charles

댓글
댓글쓰기 폼